경제효과 ‘톡톡’.. 국제경주 개최로 ‘경마강국’ 도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