노장 투혼 ‘챔프라인’ Road to GI 챔피언십 우승